독후감: 우리말 백 마디 멋대로 사전, 우리말의 아름다움을 만나다

제목: 우리말 백 마디 멋대로 사전, 우리말의 아름다움을 만나다

우리말은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언어 중 하나로 손꼽힌다. 그러나 현대 사회에서 우리말은 영어와 같은 외국어의 영향으로 점점 그 아름다움을 잃어가고 있는 것이 사실이다. 이러한 상황에서 윤구병 선생의 《우리말 백 마디 멋대로 사전》은 우리말의 아름다움을 되살리고, 우리말을 올바르게 사용하도록 돕는 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

책의 내용

《우리말 백 마디 멋대로 사전》은 사람들이 자주 쓰는 토박이말 아흔아홉 개와 한자말 한 개를 포함해 모두 백 마디의 낱말을 풀이한 사전이다. 낱말의 뜻풀이는 단순히 사전적 의미를 설명하는 데 그치지 않고, 낱말의 뿌리와 유래를 밝히고, 낱말 속에 담긴 철학과 과학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내기도 한다.

image 19

예를 들어, ‘바람’이라는 낱말은 ‘바르다’와 ‘어울리다’라는 뜻을 가진 ‘바르’에서 유래한 것으로, 바람이 바른 방향으로 불어와 모든 것을 어우러지게 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또한, ‘기다리다’라는 낱말은 ‘기’와 ‘대’라는 두 개의 낱말이 합쳐진 것으로, ‘기’는 ‘기다리는 사람’을 가리키고, ‘대’는 ‘기다리는 사람을 향해 다가오는 사람’을 가리킨다. 따라서 ‘기다리다’라는 낱말은 서로 다른 두 사람이 만나는 과정을 의미하는 것으로 볼 수 있다.

이처럼 《우리말 백 마디 멋대로 사전》은 낱말의 뜻풀이에 그치지 않고, 낱말 속에 담긴 우리말의 아름다움을 발견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책의 장점

《우리말 백 마디 멋대로 사전》의 가장 큰 장점은 우리말의 아름다움을 재발견할 수 있다는 점이다. 윤구병 선생은 우리말에 대한 깊은 이해와 애정을 바탕으로, 낱말의 뜻풀이에 그치지 않고, 낱말 속에 담긴 우리말의 아름다움을 풀어낸다.

또한, 《우리말 백 마디 멋대로 사전》은 우리말을 올바르게 사용하도록 돕는 데에도 큰 역할을 한다. 윤구병 선생은 낱말의 뜻풀이와 함께, 낱말의 올바른 쓰임새를 알려준다. 또한, 낱말의 유래와 역사를 알려줌으로써, 우리말의 정체성을 이해하는 데 도움을 준다.

마치며

《우리말 백 마디 멋대로 사전》은 우리말을 사랑하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꼭 읽어봐야 할 책이다. 이 책을 통해 우리말의 아름다움을 발견하고, 우리말을 올바르게 사용하도록 노력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

추천 대상

  • 우리말을 사랑하는 사람
  • 우리말의 아름다움을 알고 싶은 사람
  • 우리말을 올바르게 사용하고 싶은 사람
독후감 작성 후기

《우리말 백 마디 멋대로 사전》은 우리말의 아름다움을 발견하고, 우리말을 올바르게 사용하도록 돕는 데 큰 역할을 하는 책이다. 이 책을 통해 우리말의 아름다움을 다시 한번 생각해보고, 우리말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올바르게 사용하도록 노력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윤구병 선생의 <우리말 백 마디 멋대로 사전>은 우리말의 아름다움과 깊이를 느낄 수 있는 책이다. 이 책은 사람들이 자주 쓰는 토박이말 아흔아홉 개와 한자말 한 개를 포함해 모두 백 마디 낱말을 풀이했다. 표준국어대사전에서 보듯 정형화된 뜻풀이가 아니라, 사전을 집필하는 사람이 세상을 보는 눈, 삶에서 얻은 깨달음이 그대로 드러나는 새로운 사전이다.

책의 첫 페이지에는 “내 멋대로 사전”이라는 부제가 적혀 있다. 이는 이 책이 기존 사전과는 달리, 저자의 주관적인 시각과 해석이 담겨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저자는 단순히 단어의 뜻을 나열하는 데 그치지 않고, 그 단어가 가진 의미와 가치를 탐구한다. 또한, 단어와 관련된 일화나 에피소드를 통해 우리말의 풍부함과 흥미로움을 전한다.

책에서 다루는 단어들은 모두 우리 일상에서 흔히 쓰이는 말들이다. 하지만, 저자는 단순한 사전적 의미에 머무르지 않고, 그 단어의 뿌리를 찾아가거나, 말 속에 담긴 철학과 과학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낸다. 예를 들어, “살다”라는 단어의 뜻을 설명하면서, 저자는 “살다”는 단순히 ‘생존하다’는 의미가 아니라, ‘삶을 살아내다’는 의미라고 말한다. 또한, “살다”라는 단어의 뿌리가 ‘살다’와 ‘살다’라는 두 개의 단어의 합성어라는 사실을 알려준다.

이 책을 읽으면서 나는 우리말의 아름다움과 깊이에 다시 한번 감탄했다. 또한, 우리말을 바라보는 새로운 시각을 얻을 수 있었다. 저자는 이 책을 통해 독자들에게 “자기만의 말로, 자기만의 생각으로 써내려간 ‘내 멋대로 자기 말 사전’을 만들어 보라”고 제안한다. 이 제안은 우리말을 더욱 풍요롭게 만드는 데 도움이 될 것이다.

이 책은 우리말에 관심이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읽어볼 만한 가치가 있는 책이다. 이 책을 통해 우리말의 아름다움과 깊이를 느낄 수 있을 것이다. 또한, 우리말을 바라보는 새로운 시각을 얻을 수 있을 것이다.

질문 및 답변
  • Q: 책에서 가장 인상 깊었던 부분은 무엇인가요?
  • A: 저는 ‘말’과 ‘삶’의 관계에 대한 이야기가 가장 인상 깊었습니다. 저자는 말은 삶의 표현이며, 말을 잘하는 사람은 삶을 잘 사는 사람이라고 말합니다. 이 말은 우리에게 말의 중요성을 일깨워줍니다. 우리가 하는 말은 우리의 생각과 가치관을 드러내며, 우리의 삶에 영향을 미칩니다. 따라서 우리는 올바른 말을 하고, 말을 통해 삶을 풍요롭게 만들어야 할 것입니다.
  • Q: 책을 읽고 나서 우리말을 사용하는 데 있어 어떤 변화가 있었나요?
  • A: 책을 읽고 나서 우리말을 좀 더 주의 깊게 사용하게 되었습니다. 특히, 말의 뜻과 유래를 생각하면서 사용하려고 노력합니다. 또한, 우리말의 아름다움을 더 많이 느끼게 되었습니다. 우리말에는 다양한 표현과 뉘앙스가 담겨 있습니다. 이러한 표현과 뉘앙스를 잘 활용하면 우리말을 더욱 풍요롭게 사용할 수 있을 것입니다.

윤구병 선생의 우리말 백 마디 멋대로 사전은 우리말을 보다 풍요롭고 아름답게 사용하기 위한 작은 안내서입니다. 이 책을 통해 우리말의 아름다움과 깊이를 새롭게 깨닫고, 우리말을 더욱 잘 사용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Leave a Comment